최근 수정 시각 : 2022-06-26 01:35:24

원(도형)


파일:다른 뜻 아이콘.sv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다른 뜻에 대한 내용은 아래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기하학 · 위상수학
Geometry · Topology
{{{#!wiki style="margin: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6px -1px -11px"
{{{#!wiki style="letter-spacing: -1px"
평면기하학에 대한 내용은 틀:평면기하학 참고
기본 대상
공리 유클리드 기하학
비유클리드 기하학
도형 기본 도형 부피 · 꼬인 위치 · 각기둥 · 각뿔 · 원기둥 · 원뿔 · ( 공 모양 ) · 전개도 · 겨냥도 · 다면체 ( 정다면체 ) · 정사영
곡면 타원면 · 타원포물면 · 쌍곡포물면 · 원환면
프랙탈 도형 시에르핀스키 삼각형 · 시에르핀스키 사각형( 멩거 스펀지) · 망델브로 집합 · 코흐 곡선 · 드래곤 커브
기타 다포체 · 초구 · 일각형 · 이각형
다루는 대상과 주요토픽
위상수학 위상도형 사영평면 · 뫼비우스의 띠 · 클라인의 병 · 매듭( 목록)
위상 공간 택시 거리 공간 · 연결 공간 · 옹골 공간 · 다양체 · 위상수학자의 사인곡선
대수적 위상수학 호모토피 · 호몰로지
미분기하학 미분다양체 · 측지선 · 곡률 · 열률 · 텐서 · 쌍곡 공간( 쌍곡삼각형 · 푸앵카레 원반) · 타원 공간( 구면삼각형)
정리 · 추측
실베스터-갈라이 정리 · 해안선 역설 · 바나흐-타르스키 역설 · 라이데마이스터 변환 · 오일러 지표 · 푸앵카레 정리 · 호지 추측미해결
분야
논증기하학 · 미분기하학 · 해석기하학 · 매듭이론 · 프랙탈 이론 · 정보기하학 · 위상 데이터분석 }}}}}}}}}}}}

원뿔곡선
Conic Sections
사영 이차곡선
아핀 타원 포물선 쌍곡선
유클리드 타원 * 포물선 평행한 두 직선* 쌍곡선 교차하는 두 직선*
* 퇴화 이차곡선


1. 개요
1.1. 관련 개념1.2. 원판
2. 방정식3. 원의 둘레와 원판의 넓이
3.1. 둘레3.2. 넓이
3.2.1. 엄밀한 증명
4. 원과 접선
4.1. 성질
4.1.1. 사각형의 내접원
4.2. 접선의 방정식
4.2.1. 원 위의 한 점에서 접선의 방정식4.2.2. 특정한 기울기의 접선의 방정식
5. 두 원의 위치 관계
5.1. 두 원의 교점을 지나는 원의 방정식5.2. 공통현의 방정식
6. 기타 성질
6.1. 원과 직선의 관계6.2. 현의 수직이등분선6.3. 삼각형과 원6.4. 사각형과 원6.5. 원주각6.6. 사인 법칙6.7. 등주 곡선
7. 확장8. 기타9. 관련 문서

1. 개요

동그라미 / / circle

기하학에 등장하는 도형으로, 유클리드 평면 위에서 한 점으로부터 거리가 같은 점의 집합이다. 형식적으로 말해, [math(\mathbb{R}^2)] 위에서 점 [math(\mathbf{a})]로부터 거리가 [math(r)]인 점 [math(\mathbf{x})]의 집합을 [math(C=\{ \mathbf{x} :\, \| \mathbf{x} - \mathbf{a}\| = r \})]라고 하면, [math(C)]를 (혹은 원둘레), 점 [math(\mathbf{a})]를 원의 중심, 실수 [math(r)]을 원의 반지름이라 한다.
파일:나무_원_정의.png
중심이 [math(\bf O)]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boldsymbol r)]인 원


작도 시에도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하는 도형으로, 원의 중심과 원 위의 한 점 사이의 거리가 일정하다는 사실을 이용하여, 일정한 길이의 선분을 옮길 때 사용한다.

1.1. 관련 개념

파일:나무_원_구성요소.png

위 그림은 원 관련 개념들을 나타낸 것이다. 원의 중심을 [math(\rm O)]라 놓고, 원 위의 점 [math({\rm A} \sim {\rm F})]에 대하여 다음과 같은 개념들이 있다.
  • : 원 위의 두 점을 양끝으로 하는 곡선. 위 그림에서 호의 예로, 양끝점이 [math(\rm A)], [math(\rm B)]로 하는 호가 있는데, 이를 호 [math(\rm AB)]라 하고, 기호로는 [math(\overset{\Large\frown}{\phantom{\scriptsize;}}\llap{\rm AB})]로 나타낸다. 짧은 쪽을 열호, 긴 쪽을 우호라고 하는데, 특별한 언급이 없는 한 호의 기호는 열호를 나타낸다. 혹은 호 위에 점 [math(\rm P)]가 있다면, [math(\overset{\huge\frown}{\phantom{\scriptsize;}}\llap{\rm APB})]로 명확하게 표기하기도 한다.
  • 할선: 원 위의 두 점을 지나는 직선이며, 위 그림에서는 직선 [math(\rm EF)] 등이 있다.
    • : 원 위의 두 점을 잇는 선분이며, 위 그림에서는 [math(\overline{\rm EF})] 등이 있다. 현의 길이는 [math({\rm crd}\,(\angle\rm EOF))] 등으로 나타낸다.
    • 지름: 원 위에서 가장 먼 두 점의 거리를 가리키는 말이며, 위 그림에서는 [math(\overline{\rm AD})]에 대응한다. 길이가 가장 긴 할선, 길이가 가장 긴 현이기도 하다. 논증기하에서, 가장 먼 두 점을 잇는 선분을 의미하기도 한다.
    • 반지름: 원의 정의 참고. 논증기하에서, 원의 중심과 그 둘레의 한 점을 잇는 선분을 의미하기도 한다.
  • 부채꼴: 위 그림에서 두 반지름 [math(\overline{\rm OB})], [math(\overline{\rm OC})]와 [math(\overset{\Large\frown}{\phantom{\scriptsize;}}\llap{\rm BC})]로 이루어진 것과 같이 두 반지름과 한 호로 둘러싸인 도형.(위 그림에서 청색 영역) 이때, 두 반지름이 이루는 각(단위는 라디안)을 [math(\theta\,(0<\theta<2\pi))]라 할 때, 이 각을 부채꼴의 중심각이라 한다.
  • 활꼴: 위 그림에서 [math(\overset{\Large\frown}{\phantom{\scriptsize;}}\llap{\rm FE})]와 현 [math(\overline{\mathrm{EF}})]로 이루어진 것과 같이 한 호와 한 현으로 둘러싸인 도형.(위 그림에서 적색 영역)

1.2. 원판

파일:namu_disk.svg

원의 정의가 유클리드 평면상에서 주어진 한 점에서 거리가 같은 점들의 집합이라면 원판(disk)의 정의는 주어진 한 점에서 거리가 주어진 값 이하 혹은 미만인 점들의 집합이다. 이는 다시 전자가 폐원판(closed disk), 후자가 개원판(open disk)로 구분된다. 흔히 말하는 원의 넓이라는 개념은 사실 엄밀히는 원판의 넓이라고 기술하는 것이 옳다.

좌표평면 상에서 원, 폐원판, 개원판을 나타내는 것은 방정식이나 부등식을 이용하면 된다. 중심이 [math((a,\,b))]인 경우에 대하여 반지름 [math(r)]인 것을 고려한다면,
  • : [math((x-a)^2+(y-b)^2=r^{2})]
  • 개원판: [math((x-a)^2+(y-b)^2<r^{2})]
  • 폐원판: [math((x-a)^2+(y-b)^2 \leq r^{2})]

이 원판의 마주보는 점을 모두 접어서 사영평면(projective plane)을 만들 수 있다.

2. 방정식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원(도형)/방정식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3. 원의 둘레와 원판의 넓이

3.1. 둘레

원의 지름의 길이에 대한 원의 둘레의 길이의 비를 [math(\pi)]라 정의한다.[1] 이때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의 둘레는 다음과 같다.

[math(l=2\pi r)][2]

위 식을 미적분학으로 증명해 보자. 일단 모든 원에서 반지름의 길이와 원주(원의 둘레)의 길이의 비는 일정하다는 것부터 보이자. 중심이 원점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의 방정식은

[math(x^2+y^2=r^2)]

으로 나타낼 수 있고, [math(y\ge0)] 영역의 곡선의 길이는 원주의 길이의 1/2배이므로

[math(y=\sqrt{r^2-x^2})]

이다. 이때,

[math(\dfrac{{\rm d}y}{{\rm d}x} = -\dfrac x{\sqrt{r^2-x^2}})]

이므로 길이 적분에 의해 원주의 길이 다음과 같다.

[math(\displaystyle \begin{aligned} l &= 2 \int^r_{-r} \sqrt{1+{\left(\frac{{\rm d}y}{{\rm d}x}\right)}^2}\,{\rm d}x \\ &= 2 \int^r_{-r} \frac r{\sqrt{r^2-x^2}}\,{\rm d}x \\ &= 2r\int^1_{-1} \frac1{\sqrt{1-t^2}}\,{\rm d}t \quad \left(t =\frac xr\right) \end{aligned})]

정적분의 값은 수렴하며 따라서 모든 원의 원주의 길이는 반지름의 길이인 [math(r)]의 상수배로 표현되는 것을 알 수 있다. 따라서 반지름의 길이와 원주의 길이의 반의 비례상수인 오른쪽 식의 적분값을 원주율로 정의하자. 즉,

[math(\displaystyle \pi = \int^1_{-1} \frac1{\sqrt{1-t^2}}\,{\rm d}t)]


이로써 원주율의 값을 표현하는 정적분을 구했다. 정적분의 구체적인 계산 방법은 원주율 문서 참고.

3.2. 넓이

상반원판(upper-half disk)의 넓이를 [math(-r\le x\le r)] 범위에서 적분하여 2배를 해줌으로써 원판의 넓이 [math(A)]를 구할 수 있다.

[math(\displaystyle A = 2\int_{-r}^ry\,{\rm d}x)]

그런데 중심이 원점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의 매개변수 방정식은 아래와 같다.

[math(\begin{cases} x=r\cos\theta \\ y=r\sin\theta \end{cases} \qquad (0 \le \theta \le 2\pi))]

[math({\rm d}x = -r\sin\theta\,{\rm d}\theta)]이므로 대입하고 적분식을 치환하면

[math(\displaystyle \begin{aligned}{\rm d}A &=y\,{\rm d}x \\ &= -r^2\sin^2\theta\,{\rm d}\theta\end{aligned} \\ \begin{aligned}A &= 2\int_{-r}^ry\,{\rm d}x \\ &= 2\int_\pi^0(-r^2 \sin^2\theta)\,{\rm d}\theta \\ &=\pi r^2\end{aligned})]


여담으로, 초등학교 과정에서는 아래와 같이 원을 무수히 많고, 같은 등분으로 쪼갰을 때, 해당 등분들을 아래와 같이 붙였을 때, 만드는 도형은 가로가 원주의 반, 세로가 반지름의 길이와 같은 직사각형이 만들어진다는 것을 이용하여 원판의 넓이를 증명한다. 물론 수학적으로 봤을 땐 엄밀하진 못하지만 직관적이어서 초등학교 과정에 이용된다.

파일:namu_원넓이_초등_NEW.svg

아래는 이 과정을 영상으로 나타낸 것이다.

3.2.1. 엄밀한 증명

[math(\pi)]의 값을 표현하는 정적분을 이용하여 아래와 같이 증명하자.

[math(\pi)]의 정의에 의하여,

[math(\displaystyle \pi = \int^1_{-1} \frac1{\sqrt{1-t^2}}\,{\rm d}t)]

이다. 이때 피적분함수는 [math(y)]축 대칭함수(even function)이므로

[math(\displaystyle \frac\pi2 = \int^1_0 \frac1{\sqrt{1-t^2}}\,{\rm d}t)]

로 나타낼 수 있다. 이제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판의 넓이를 [math(A)]라 하자. 그러면 [math(A)]는 4분원의 4배이므로

[math(\displaystyle \begin{aligned} A &= 4\int^r_0y\,{\rm d}x \\ &= 4\int_0^r\sqrt{r^2-x^2}\,{\rm d}x \end{aligned})]

로 표현할 수 있다. 부분적분 하면

[math(\displaystyle \begin{aligned} \frac A4 &= \int_0^r\sqrt{r^2-x^2}\,{\rm d}x \\ &= \biggl[x\sqrt{r^2-x^2}\biggr]_0^r + \int_0^r\frac{x^2}{\sqrt{r^2-x^2}}\,{\rm d}x \\ &= \int_0^r\frac{r^2-(r^2-x^2)}{\sqrt{r^2-x^2}}\,{\rm d}x \\ &= \int_0^r{\left(\frac{r^2}{\sqrt{r^2-x^2}}-\sqrt{r^2-x^2}\right)}\,{\rm d}x\end{aligned})]

이다. 적분의 선형성에 의해

[math(\displaystyle \begin{aligned} \frac A4 &= \int_0^r{\left(\frac{r^2}{\sqrt{r^2-x^2}}-\sqrt{r^2-x^2}\right)}\,{\rm d}x \\ &= \int_0^r\frac{r^2}{\sqrt{r^2-x^2}}\,{\rm d}x - \int_0^r\sqrt{r^2-x^2}\,{\rm d}x \\ &= \int_0^r\frac{r^2}{\sqrt{r^2-x^2}}\,{\rm d}x - \frac A4\end{aligned})]

즉,

[math(\displaystyle \frac A2 = \int_0^r\frac{r^2}{\sqrt{r^2-x^2}}\,{\rm d}x)]

이다. 이 때 [math(x=rt)]로 치환하면 [math({\rm d}x=r\,{\rm d}t)]이고, 적분구간은 [math([0,\,r])]에서 [math([0,\,1])]로 바뀐다.

[math(\displaystyle \begin{aligned} \frac A2 &= \int^r_0 \frac{r^2}{\sqrt{r^2-x^2}}\,{\rm d}x \\ &= r^2\int^1_0 \frac r{\sqrt{r^2-(rt)^2}}\,{\rm d}t \\ &= r^2\int^1_0 \frac1{\sqrt{1-t^2}}\,{\rm d}t \\ &= \frac\pi2r^2\end{aligned})]

따라서 [math(A=\pi r^2)]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판의 넓이는 [math(\pi r^2)]임을 알 수 있다.

이렇게 함으로써 원주율 정적분을 계산하지 않고도 원판의 넓이와 원주의 관계를 증명할 수 있다.

4. 원과 접선

4.1. 성질

  • 원의 반지름과 접선은 항상 수직으로 만난다.

    파일:나무_원_접선성질.png
  • 원 외부의 한 점에서 그은 두 접선의 길이는 같다.
파일:원_접선의 길이.png

즉, 위 그림의 원 외부의 한 점 [math({\rm P})]에서 그은 두 접선 [math(\overrightarrow{\rm PA})], [math(\overrightarrow{\rm PB})]에 대하여, 그 접선의 길이 [math(\overline{\rm PA}=\overline{\rm PB})]가 성립한다.[3]

4.1.1. 사각형의 내접원

파일:나무_사각형 내접원.png

위 그림과 같이 원이 사각형 [math(\rm ABCD)]에 내접하는 상황을 고려해보자. 이때, 사각형의 각변은 원의 접선이되고, 이때 원 위에 생성되는 접점을 [math(\rm P \sim S)]이라 하자. 원 밖의 한 점에서 접선을 그었을 때, 접선의 길이는 같으므로 [math(\overline{\rm AP}=\overline{\rm AS})], [math(\overline{\rm BP}=\overline{\rm BQ})], [math(\overline{\rm CQ}=\overline{\rm CR})], [math(\overline{\rm DR}=\overline{\rm DS})]이 성립한다. 이 성질을 이용하면, 다음의 결과

[math(\overline{\rm AB}+ \overline{\rm CD}=\overline{\rm AD}+ \overline{\rm BC})]

를 얻는데, 이는 원이 사각형에 내접할 경우, 사각형의 마주보고 있는 두 변의 길이의 합은 일정하다는 것을 얻는다.

4.2. 접선의 방정식

4.2.1. 원 위의 한 점에서 접선의 방정식

중심이 원점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 위의 점 [math((x,\,y))] 위에서 접선의 기울기는 음함수의 미분으로 구할 수 있다.

[math(2x+2y\dfrac{{\rm d}y}{{\rm d}x}=0 \quad \Leftrightarrow \quad \dfrac{{\rm d}y}{{\rm d}x}=-\dfrac xy)]

따라서 원 위의 점 [math((x_1,\,y_1))]에서의 접선의 기울기는 각 좌표를 이용하여

[math(\dfrac{{\rm d}y}{{\rm d}x}=-\dfrac{x_1}{y_1})]

로 나타낼 수 있고, 구하고자 하는 접선을 다음과 같이 놓을 수 있다.

[math(y-y_1 = -\dfrac{x_1}{y_1}(x-x_1))]

이 방정식을 다시 쓰면,

[math(xx_1+yy_1={x_1}^2+{y_1}^2)]

그런데, [math((x_1,\,y_1))]이 원 위의 점이므로 우변은 반지름의 길이의 제곱이다. 즉,

[math(xx_1+yy_1=r^2)]

이 성립한다.

만약, 원의 중심이 원점에서 [math((a,\,b))]로 이동했을 때, 그 원 위의 점 [math((x_2,\,y_2))] 위의 접선의 방정식을 구한다면, [math(x \to x-a)], [math(y \to y-b)]이므로

[math((x-a)(x_2-a)+(y-b)(y_2-b)=r^2)]

가 된다.

다른 방법도 있다.

중심이 [math((a,\,b))]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 위의 점 [math((x_2,\,y_2))] 위에서의 접선은 중심이 [math((a,\,b))]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과 중심이 [math((x_2,\,y_2))]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0)]인 점원의 공통현으로 생각할 수 있기 때문에 [math((x-a)^2+(y-b)^2=r^2)], [math((x-x_2)^2+(y-y_2)^2=0)] 두 방정식을 뺀 후 [math((a-x_2)^2+(b-y_2)^2=r^2)]이라는 관계식을 대입하면

[math((x-a)(x_2-a)+(y-b)(y_2-b)=r^2)]

가 된다.

4.2.2. 특정한 기울기의 접선의 방정식

이번 문단에서는 특정한 기울기의 접선의 방정식을 찾고자 한다. 만약 우리가 중심이 원점이고, 반지름의 길이가 [math(r)]인 원 위에 대해 기울기가 [math(m)]인 접선을 찾는다면, 해당 직선은

[math(y-mx+n=0)]

의 형태가 될 것이다. 그런데, 이 직선은 원점으로 부터 [math(r)]만큼 떨어져있으므로 다음이 성립한다.

[math(\dfrac{|n|}{\sqrt{m^2+1}}=r \quad \Leftrightarrow \quad n=\pm r\sqrt{m^2+1})]

이상에서 우리가 구하는 접선은

[math(y=mx\pm r\sqrt{m^2+1})]

임을 얻는다. 만약, 원의 중심이 원점에서 [math((a,\,b))]로 이동했다면, [math(x \to x-a)], [math(y \to y-b)]이므로

[math(y=m(x-a)\pm r\sqrt{m^2+1}+b)]

가 된다.

5. 두 원의 위치 관계

반지름의 길이가 각각 [math(r)], [math(r')](단, [math(r \ge r')])이고, 원의 중심이 각각 [math(\rm O)], [math(\rm O')]인 원을 고려하자. 이 두 원의 위치 관계는 아래와 같이 총 6개 존재한다. 이때, [math(d)]는 두 원의 중심 사이의 거리 [math(\overline{\rm OO'})]이다.
  • 만나지 않는 경우
    • 외부에서 만나지 않음
      • [math(r+r'<d)]인 경우
        파일:namu_두 원의 위치 관계_1.png
    • 내부에 포함
      • [math(r-r'>d)]인 경우
        파일:namu_두 원의 위치 관계_2.png
    • 동심원[4]
      • [math(d=0)]인 경우
        파일:namu_두 원의 위치 관계_3.png
  • 접하는 경우(한 점에서만 만나는 경우)
    • 외접
      • [math(r+r'=d)]인 경우
        파일:namu_두 원의 위치 관계_4.png
    • 내접
      • [math(r-r'=d)]인 경우
        파일:namu_두 원의 위치 관계_5.png
  • 두 점에서 만나는 경우
    • [math(r-r'<d<r+r')]인 경우
      파일:namu_두 원의 위치 관계_6.png

5.1. 두 원의 교점을 지나는 원의 방정식

좌표평면 위에서 두 원 [math(x^2+y^2+Ax+By+C=0)]과 [math(x^2+y^2+A'x+B'y+C'=0)]을 고려해보자. 이 두 원의 교점을 [math((\alpha,\,\beta))]라 놓으면, 교점에서

[math(\begin{aligned} \alpha^2+\beta^2+A\alpha+B\beta+C&=0 \\ \alpha^2+\beta^2+A'\alpha+B'\beta+C'&=0 \end{aligned} )]

이 성립한다. 다음과 같은 도형

[math((x^2+y^2+Ax+By+C)+k(x^2+y^2+A'x+B'y+C')=0 )] (단, [math(k \ne -1)])

을 고려해보도록 하자. 이 도형은 이차항의 계수가 모두 같으므로 좌표평면 상 원을 기술한다고 볼 수 있다. 이 도형에 두 원의 교점을 대입하면,

[math((\alpha^2+\beta^2+A\alpha+B\beta+C)+k(\alpha^2+\beta^2+A'\alpha+B'\beta+C')=0)]

이고, 이는 임의의 [math(k)]의 값에 관계 없이 항상 성립한다. 즉, 위 도형은 [math(k)]의 값에 관계 없이 항상 두 원의 교점을 지남을 알 수 있다.

참고적으로 [math(k=-1)]일 때는 이차항이 상쇄되기 때문에 위 도형은 직선이 되므로 이를 제외해야 한다.

5.2. 공통현의 방정식

공통현이란 두 원의 두 교점을 지나는 직선이다. 이는

[math((x^2+y^2+Ax+By+C)+k(x^2+y^2+A'x+B'y+C')=0)]

의 도형이 좌표평면 위에 두 원 [math(x^2+y^2+Ax+By+C=0)]과 [math(x^2+y^2+A'x+B'y+C'=0)]의 교점을 지나는 도형임을 생각하면

[math((x^2+y^2+Ax+By+C)-(x^2+y^2+A'x+B'y+C')=0)]

으로 구할 수 있음을 쉽게 알 수 있다. 이를 정리하면,

[math((A-A')x+(B-B')y+C-C'=0)]

으로 쓸 수 있다.

6. 기타 성질

6.1. 원과 직선의 관계

우리는 임의의 직선

[math(y-mx-n=0)]

이 원

[math((x-a)^2+(y-b)^2=r^2)]

과 어떤 관계에 있는지 조사해보고자 한다. 이것은 다음의 순서를 따른다.
  1. 우선 직선의 방정식을 한 변수에 대하여 정리하라.
  2. 1에서 정리한 직선을 원의 방정식에 대입하고, 적절히 이항하여, 이차 방정식을 만든다.
  3. 2에서 나온 이차방정식에 판별식을 적용한다.

3의 과정에서 판별식의 부호에 따라 다음을 얻는다:
  • 판별식의 부호가 양이다 : 원과 직선은 두 점에서 만난다.
  • 판별식이 0이다 : 원과 직선은 접한다.(즉, 원과 직선은 한 점에서 만난다.)
  • 판별식의 부호가 음이다 : 원과 직선은 만나지 않는다.
아래의 그림을 참조하라:

파일:나무_원_방정식_직선과의 관계.png

6.2. 현의 수직이등분선

파일:나무_원_할선이등분선.png

위의 그림과 같이 현 [math(\rm AB)]를 고려하고, 원의 중심 [math(\rm C)]에서 현에 내린 수선의 발을 [math(\rm H)]라 하자. 우리는 현과 원이 만나는 두 점에 반지름을 긋자 그렇다면, 삼각형 [math(\rm CAH)]와 삼각형 [math(\rm CHB)]의 직각 삼각형이 나타난다.

이때, 선분 [math(\rm CH)]는 공통이고, 선분 [math(\rm CA)], 선분 [math(\rm CB)]는 반지름이므로 그 길이는 같다. 따라서 삼각형 [math(\rm CAH)]와 삼각형 [math(\rm CHB)]는 [math(\rm RHS)]합동이므로 다음이 성립한다.

[math(\overline{\rm AH}=\overline{\rm HB})]

이상에서 다음을 얻는다.
원의 중심에서 현에 내린 수선의 발은 현을 수직이등분한다.
위의 결과로 부터 현의 길이를 구하는 공식을 유도할 수 있는데, 반지름의 길이를 [math(r)]라 하면,

[math(\overline{\rm AH}=r\sin{\biggl(\dfrac{\angle\rm ACB}2 \biggr)})]

따라서 [math(\overline{\rm AH}=\overline{\rm HB})]이므로 현의 길이는

[math(2r\sin{\biggl(\dfrac{\angle\rm ACB}2 \biggr)})]

임을 알 수 있다. [math(\angle{\rm ACB} \equiv \alpha)]라 쓰고, 이것이 곧 현과 만나는 두 점과 원의 중심점 사이의 사잇각이라하면,

[math(2r\sin{\biggl(\dfrac\alpha2 \biggr)} = r\,{\rm crd}\,\alpha)]

으로 쓸 수 있다.

6.3. 삼각형과 원

6.4. 사각형과 원

  • 원이 사각형에 내접할 경우, 사각형의 마주보고 있는 두 변의 길이의 합은 일정하다.[역]
  • 원에 내접하는 사각형의 마주보는 내각의 크기는 [math(\pi)]가 된다.[A][역]
  • 원에 내접하는 사각형의 한 외각의 크기와 내대각의 크기는 같다.[A][역]
  • 톨레미 정리

6.5. 원주각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원주각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6.6. 사인 법칙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사인 법칙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6.7. 등주 곡선

  • 원판은 길이가 같은 폐곡선들 중 가장 큰 넓이를 갖는다. 반대로 넓이가 같은 폐곡선들 중 가장 짧은 둘레를 갖는다.

7. 확장

원과 의 정의를 확장해서, [math(n)]차원 공간에서 한 점으로부터 특정 거리만큼 떨어진 점들의 집합 [math(S^{n-1}:=\left\{x\in\mathbb R^n:\left\| x\right\|=1\right\})]을 [math(n)]차원 원이라고 부른다. 간단한 예시를 들자면 구(Sphere)는 2차원 원[10]으로 [math(S^2)]이고, 1차원 원은 특정한 점으로부터 특정 거리만큼 떨어진 두 개의 점으로 정의된다. 4차원 이상인 경우 [math(n)]차원 원을 그냥 '원'이라고 불러도 보통은 문맥상 의미가 통하지만, 3차원 공간인 경우 반드시 '구'라고 불러야 3차원 원을 지칭한다.

2차원 원 [math(S^1)]은 흔히 생각하는 그 원으로, [math(\mathbb C)]의 부분집합으로 생각할 수 있다([math(S^1)]의 원소 [math((x,\,y))]를 [math(\mathbb C)]의 [math(x+yi)]에 대응시키면 된다. 복소평면을 생각하면 아주 당연한 대응이다). 이렇게 생각하면, [math(S^1)] 자체는 하나의 가환군이된다.

대수적 위상수학에서 기본군을 계산하는 가장 간단한 예가, [math(S^1)]으로 [math(\pi_1(S^1)=\mathbb Z)]이다.

8. 기타

  • 원을 잘 그리면 변태라는 우스갯소리가 있다.
  • 원은 타원의 특수한 경우로 간주할 수 있다. 타원의 정의는 '평면 상의 두 정점으로부터 거리의 합이 일정한 점들의 집합'인데, 이 때 기준이 되는 두 정점의 위치가 동일한 경우 원이 된다. 이를 3차원으로 확장한 것이 타원면의 관계이다.

9. 관련 문서


[1] 경험적으로 고대부터 원의 지름과 원주의 비는 일정함을 알고 있었다. [2] 여기서 [math(r=1)]인 경우, [math(l)]은 중심각과 동치가 된다. [3] 두 삼각형 [math(\triangle\rm POA)], [math(\triangle \rm POB)]로 부터 [math(\angle{\rm OAP}=\angle{\rm OBP}=\dfrac\pi2)], [math(\overline{\rm PO})]는 공통, [math(\overline{\rm OA}=\overline{\rm OB})](반지름)이므로 [math(\triangle{\rm POA} \equiv \triangle {\rm POB})] ([math(\rm RHS)] 합동)임을 이용하면 쉽게 증명할 수 있다. [4] 두 원의 중심이 같은 원 [역] 역 성립 [A] 원주각 문서 참조. [역] [A] [역] [10] 도형 자체는 3차원이지만 거리가 2개이기 때문에 2차원 원이다.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문서의 r76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다른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 펼치기 · 접기 ]
문서의 r76 ( 이전 역사)
문서의 r ( 이전 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