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12 19:12:12

시에라리온


서아프리카의 국가 및 지역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8px; margin-bottom:-6px"
파일:카보베르데 국기.png
카보베르데
파일:모리타니 국기.png
모리타니
파일:말리 국기.png
말리
파일:부르키나파소 국기.png
부르키나파소
파일:니제르 국기.png
니제르
파일:감비아 국기.png
감비아
파일:세네갈 국기.png
세네갈
파일:기니비사우 국기.png
기니비사우
파일:기니 국기.png
기니
파일:시에라리온 국기.png
시에라리온
파일:st helena.png 파일:어센션 깃발.png 파일:Tristan da Cunha Flag.png
세인트헬레나 어센션
트리스탄다쿠냐

(영국)
파일:라이베리아 국기.png
라이베리아
파일:코트디부아르 국기.png
코트디부아르
파일:가나 국기.png
가나
파일:토고 국기.png
토고
파일:베냉 국기.png
베냉
파일:나이지리아 국기.png
나이지리아
}}}}}} ||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25px-Commonwealth_Flag_-_2013.svg.png
영연방 Commonwealth of Nations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8px; margin-bottom:-6px"
영연방 왕국 파일:영국 국기.png
영국
잉글랜드, 스코틀랜드, 웨일스, 북아일랜드, 그 외 속령들
공화국인 회원국
별도의 군주가
있는 회원국
탈퇴한 전 회원국
*: 영국의 지배를 받은 적이 없는 회원국
}}}}}}||

시에라리온 공화국
영어:Republic of Sierra Leone
파일:시에라리온 국기.png
국기
파일:시에라리온 국장.png
국장
통일, 자유, 정의( 영어:Unity, Freedom, Justice )
면적 71,740km2
인구 6,160,000명
수도 프리타운
주요도시 보, 마케니, 케네마
국가 우리는 그대와 자유의 영역을 높이 찬양한다.
( 영어:High We Exalt Thee, Realm of the Free)
공용어 영어 외 토착어
정부형태 대통령제 공화국 단원제
대통령 줄리어스 마문 비오 (Julius Mamoon Beeo)
부통령 모하메드 재데 잘로 (Mohamead Jaede Jalo)
외교장관 인리 카바 (Inliy Kaba)
민족구성 템네족35%, 멘데족31%, 풀라족12%
림바족8%, 코노족5%외 소수민족9%
종교 이슬람교60%, 기독교10%, 토착종교30%
UN가입년도 1961년 9월 27일
남북수교현황 대한민국: 1962년 6월 25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1971년 10월 18일
교민 수 47명
여행경보 여행자제: 전지역


시에라리온 위치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200px-Sierra_Leone_on_the_globe_%28Cape_Verde_centered%29.svg.png

1. 개요2. 역사3. 스포츠4. 외교관계5. 창작물에서의 시에라리온6. 여행 정보

언어별 명칭
한국어 시에라리온 공화국
영어 Republic of Sierra Leone
일본어 シエラレオネ共和国
스페인어 República de Sierra Leona
중국어 塞拉利昂共和国[1]
힌디어 सिएरा लियोन का गणराज्य
아랍어 جمهورية سيراليون
러시아어 Республика Сьерра-Леоне
프랑스어 République de Sierra Leone

1. 개요

서아프리카 대서양 연안과 맞닿은 국가로, 기니, 라이베리아와 국경을 마주한다. 그리고 다이아몬드 산지로 블러드 다이아몬드라는 영화의 배경이기도 하다. 수도는 프리타운. 국명인 시에라 리온(Sierra Leone)은 이 지역에 도래한 포르투갈 탐험가가 ' 사자(Serra de Leão)'이라는 이름으로 불렀다는 데에서 유래했다.[2]

시에라리온은 세계무역기구에 가입되어 있고 TRIPS 협정을 통해 지식재산권을 보호한다.

2. 역사

“우리의 재산 중에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거의 알지 못하는 물건에서 나온 것이 많다. 그것이 우리에게는 축복이 되었어야 할 터인데, 실제로는 저주가 되었다. 그것이 시에라리온에 참혹한 내전을 일으켜 나라를 갈기갈기 찢어놓았다. 그것을 장악하는 사람이 나라를 장악하기 때문이다. 그것은 바로 다이아몬드다.” - 소리어스 사무라(크라이 프리타운 회장)

1797년 흑인 해방 노예의 정착지로 건국되었으며, 1961년 4월 27일 영국 식민지에서 독립한 국가다. 처음 영국에서 독립했을 때, 시에라리온은 세계에서 손꼽히는 다이아몬드와 갖은 천연자원이 많았다. 영국인들이 남기고 간 제반 시설 덕분에 많은 사람들이 쉽게 발전할 거라고 예상했으나 현실은 반대였다.

첫 번째 원인은 늘 그렇듯이 독재 정권이었다. 인민당(Sierra Leone People's Party ,SLPP)의 밀턴 마가이(Milton Margai)는 총리 집권 이후 권력을 독점하려고 했다. 이후 전인민의회(All People's Congress, APC)당을 중심으로 반정부세력이 반발하고 독재정권을 막으려고 했다. 1985년까지는 어찌어찌 버텼으나, 그 해 시아카 스티븐슨(Siaka Stevens) 대통령이 지명한 조지프 모모(Joseph Momoh)가 대통령에 당선, 이에 반발한 혁명연합전선(Revolutionary United Front, RUF)이 본격적으로 무장투쟁을 개시하면서 1991년에 정부군과 RUF 반군 사이에 내전이 벌어진다.

1992년엔 조지프 모모 정부에 대항한 군부 쿠데타가 발발해 군사평의회가 권력을 장악했다. 군부는 RUF와 전면전을 벌여 RUF의 기지를 소탕한 뒤 민정 이양과 대통령 선거를 약속했으나, 다이아몬드 광산을 다 뺏기고 수도인 프리타운까지 RUF에게 점령당할 위기에 처하는 순간,[3] 남아공의 민간군사기업(PMC)인 EO(Executive Outcomes)의 개입으로 RUF를 개박살, 다이아몬드 광산을 되찾고 RUF를 휴전협상 테이블로 끌어낸다.

이에 따라 1996년 3월 군부 독재 정치가 잠식되고 아흐마드 카바(Ahmad Tejan Kabbah) 민선정부가 출범하여 할일이 없어진 EO와의 계약을 해지 하는데, 이때 EO에서는 쿠데타 가능성을 경고까지 했지만 쌩까고 계약을 해지한 결과, 조니 코로마(Johnny Paul Koroma) 소령을 중심으로 한 소장파 군인들이 1997년 5월에 쿠데타를 일으켰다. 이들은 유엔과 국제사회의 비판을 견뎌내면서 RUF와 연합하여 무력 대응을 하다가 유엔의 제재가 강화되는 시점에서 정권을 포기했다. 이후 2000년 이후 해결국면에 진입해 2005년 즈음에 돼서야 시에라리온 내전(1991~2001)이 끝나게 되었다.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Sierra_Leone-CIA_WFB_Map.png
두 번째 원인은 역시나 풍부한 다이아몬드 광산과 지하 자원을 노린 여러 나라들의 개입이다. 심지어 내전을 치르던 이웃 라이베리아 독재자 찰스 테일러까지도 라이베리아군을 반군으로 위장시켜 내전을 더욱 부채질할 정도였다. 다른 나라들도 자기들 입맛에 맞게 서로 다른 군부를 지원하면서 나라를 막장으로 만들었다.

세 번째로, 위의 불안정한 국내 상황으로 인해 초래된 군사 개입 쿠데타 등. 이 글을 보면 시에라리온의 상황을 이해하기 쉬울것이다.

오랫동안 지속된 내전과 군부 독재정권으로 인해 나라를 말아먹은 대표적인 사례. 소년병 문제 역시 심각하며, 많은 사람들이 다이아몬드 광산에 강제로 동원되고 있으며 이 과정에서 많은 무장 세력들의 개입이 피해를 더욱 키우고 있다.

그래도 유엔 평화 유지군이 주둔하며 정치적으로 안정을 찾아가는 중인 것 같다. 수도인 프리타운 지역은 서아프리카 지역의 다이아몬드 집산지인 탓에 물가가 런던 뺨친다고 한다.

지니계수도 0.629로, 보츠와나 다음으로 높다.

미국이나 중남미, 서유럽, 영국, 호주 등지에는 시에라리온 출신의 난민도 상당수 있다. 정치적 망명자들도 다수를 차지한다.

시에라리온은 2015년에 몬순영향에 의한 폭우로 10명이 사망하고 이재민이 생겼고 2017년 8월 14일에 산사태가 일어나면서 600명이상이 실종되고 이재민 3,000명, 사망자가 400명에 달하면서 국제사회에 지원을 요청했다. #
2016년 WHO 조사 기준 평균 수명이 가장 짧은 나라다.

시에라리온은 미성년자를 대상으로 한 성범죄를 막기 위해 성범죄 '국가비상상태'를 선포하고 미성년자 강간범을 종신형에 처한다고 밝혔다. #

3. 스포츠

인터밀란에서 활약했던 축구선수 모하메드 칼론(Mohamed Kallon)이 이 나라 출신이며 자신의 이름을 따서 지은 축구팀을 만들어 자국 선수들을 육성하고 있다. 그의 두 형인 무사 칼론, 케모카이 칼론 역시 축구선수였다.

그리고 레바논의 로다 안타르도 이 나라 프리타운 태생이다. 이 나라 인구의 3% 이상은 레바논에서 이주한 아랍인이다.[4]

이 나라의 축구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시에라리온 축구 국가대표팀 항목 참조.

4. 외교관계

대한민국과는 1964년에 외교관계를 맺었으며 1988 서울 올림픽에도 참가한 적이 있다. 최근(2018년)에 KT는 시에라리온과 라이베리아에 해양수산부와 함께 서부아프리카 통합 IUU 어업 감시 시스템 구축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

5. 창작물에서의 시에라리온

당시 상황을 영화 블러드 다이아몬드에서 잘 보여주고 있다.

소년병 출신 이스마엘 베아(Ishmael Beah)가 쓴 회고록 <집으로 가는 길>(A Long Way Gone: Memoirs of a Boy Soldier)이 원서, 한국어 번역판 모두 2007년에 나왔다.

그레그 켐벨의 책 <다이아몬드 잔혹사>(영어제목은 'Blood Diamonds'다)를 읽어보면 이 나라에서 벌어진 짓을 어느 정도 알 수 있다.

유튜브 등에서 관련 다큐. 뉴스 검색어로 시에라리온 내전(Sierra Leone Civil War)과 블러드 다이아몬드를 치면 많은 자료가 나온다. 이 두 단어가 불행했던 시에라리온의 근현대사를 압축적으로 상징한다.

인피니티 워드 사의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3의 싱글 플레이 미션에서도 등장한다. 악명 높은 아프리카 민병대의 거점이 있는 나라이며, 이곳으로 태스크 포스가 잠입한다.

미국의 R&B 아티스트 프랭크 오션의 데뷔 앨범 'Channel Orange'의 4번 트랙명이 'Sierra Leone'이다. 시에라리온에서 자랐다는 가사가 등장하지만 자전적 내용은 아니다.

미국의 힙합 프로듀서 겸 래퍼 카녜 웨스트의 2집 앨범 Late Registration의 13번 트랙 제목은 'Diamonds from Sierra Leone'이다.

6. 여행 정보

2014년 초순 에볼라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국경이 폐쇄됐다. 자세한 사항은 2014 서아프리카 에볼라 유행 항목 참조. 외교통상부의 여행제한조치가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2014년 08월 01일 외교통상부는 라이베리아와 시에라리온에 특별여행경보를 발령했다.[5]

2015년 12월 2일 부로 특별여행경보가 해제되고 적색경보가 발령되었다.

2018년 10월 29일 외교부는 라이베리아와 시에라리온의 경보를 3단계에서 2단계로 하향조정했다. #
[1] 대만에서는 직역해 獅子山共和國이라고 부른다. [2] 그런데 웃기는 건 이 지역에는 사자가 살지 않는다. [3] 영화 블러드 다이아몬드에서는 반군들에게 수도인 프리타운 전체가 개발살난다. 하여간 정부군이 무능하지... [4] 서아프리카 아랍인이 꽤 흔하며 상권을 잡고 있다. 레바논 시리아인이 대부분이다. [5]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