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4-06-17 10:55:08

내손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경기도 의왕시의 법정동에 대한 내용은 내손동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부계 혈족 관계 호칭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28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3px; color:#373a3c"
<tablebgcolor=#ddd,#383b40> 남자 혈족 여자 혈족
종현조할아버지 현조할아버지 | 현조할머니 현조고모할머니
재종고조할아버지 재종고고모할머니 종고조할아버지 고조할아버지 | 고조할머니 고고모할머니 내재종고조할아버지 내재종고고모할머니
재종증조할아버지 증조당고모할머니 종증조할아버지 증조할아버지 | 증조할머니 증고모할머니 내재종증조할아버지 내재종증고모할머니
삼종조할아버지 삼종고모할머니 내삼종조할아버지 내삼종고모할머니 재종조할아버지 재종고모할머니 큰할아버지,작은할아버지 {{{#!wiki style="margin:-10px -10px" 할아버지
(조부)
할머니
(조모)
}}} 고모할머니
(대고모,왕고모)
내재종조할아버지 내재종고모할머니 내삼종조할아버지 내삼종고모할머니 내내삼종조할아버지 내내삼종고모할머니
재당숙
(재종숙)
재당고모
(재종고모)
내재당숙
(내재종숙)
내재당고모
(내재종고모)
당숙
(종숙)
당고모
(종고모)
큰아버지
작은아버지
{{{#!wiki style="margin:-10px -10px" 아버지
( 아빠, 부)
어머니
( 엄마, )
}}} 고모 내당숙
(내종숙)
내당고모
(내종고모)
내재당숙
(내재종숙)
내재당고모
(내재종고모)
내내재당숙
(내내재종숙)
내내재당고모
(내내재종고모)
삼종형제자매 내삼종형제자매 내삼종형제자매 내내삼종형제자매 재종형제 재종자매 내재종형제 내재종자매 사촌 형제{{{#!wiki style="margin:-10px -5px" 오빠
남동생 }}} <colbgcolor=#000033> 자매{{{#!wiki style="margin:-10px -5px" 언니 누나
여동생 }}} 고종사촌 내재종형제 내재종자매 내내재종형제 내내재종자매 내삼종형제자매 내내삼종형제자매 내내삼종형제자매 내내내삼종형제자매
(종형제) (종자매) (내종형제) (내종자매)
재종질 재종생질 내재종질 내재종생질 당질
(종질)
당생질
(종생질)
조카(질) 아들 조카(생질) 내당질
(내종질)
내당생질
(내종생질)
내재종질 내재종생질 내내재종질 내내재종생질
삼종손 이삼종손 내삼종손 내이삼종손 재종손 이재종손 종손 손자 손녀 외손자 외손녀 이손 내재종손 내이재종손 내삼종손 내이삼종손 내내삼종손 내내이삼종손
재종증손 이재종증손 종증손 증손 외증손 이종증손 내종증손 내이종증손
재종현손 이재종현손 종현손 현손 외현손 이종현손 내재종현손 내이재종현손
종내손 내손 외내손 이종내손
6대손 이상
곤손
(6대손)
잉손
(7대손)
운손
(8대손)
이손
(9대손)
6대조 이상
열조
(6대조)
태조
(7대조)
원조
(8대조)
비조
(9대조)
범례
직계존비속 이촌 삼촌 사촌 오촌 육촌 칠촌 팔촌
이동에 따른 촌수 관계 : 2촌 관계 : 1촌 관계
관련 문서
같이 보기 (부계 호칭 · 모계 호칭)

}}}}}}}}} ||




1. 개요2. 상세

1. 개요

5대손을 뜻하는 가족관계 호칭 중 하나이다.

2. 상세

5대손을 뜻하는 말로 현조에 대응되는 자손이 바로 내손이다. 바로 윗 대인 현손부터는 고조 - 현손으로 직계존속/비속간의 호칭 대응이 깨진다. 이아의 석친(釋親)[1]에서 처음 나온 말이다. 는 본래 보리를 뜻하는 한자였는데 이 한자가 언제부턴가 5대손이란 뜻으로 쓰이는 앞가지로도 쓰이게 되었는데 정확한 시기는 불명이지만 적어도 전한에서는 이미 확립된 것 같다.[2] 부계 현조부만 같은 내손끼리는 서로 10촌이 되며 사종형제(四從兄弟)가 되지만 유복친(有服親)[3]을 벗어난 길카리가 되어서 실제로 그렇게 부르지 않는다.[4] 다만 전통적으로 종법에서는 아무리 길카리라도 겨레끼리 서로 인척이 되는 것을 꺼렸기에[5] 역시나 혼인은 서로 금지된다.

고대에 일본의 종실에서 내손은 종친의 최대 범위로 곤손(昆孫)부터는 자동으로 신적강하가 되어서 종친이 아니게 된다. 미야케도 본래 종친이 친진(親盡)[6]을 넘어서도 신적강하를 당하지 않기 위한 꼼수에서 비롯되었으며 계체천황 고사기 일본서기에 따르면 응신천황의 내손자라서 즉위가 가능했던 것이다.[7] 에서는 5세손이라 나오지만 이것은 일본이 세(世)와 대(代)를 헷갈려서 그런 것이다. 이렇듯이 내손자는 만세일계가 끊어지지 않음에 참말로 신의 한 수라고 할 수 있다.

현대에는 어차피 볼 일도 없는 데다가 아무리 오래 살아도 볼 수 있는 후손이 증손/현손 정도가 전부인지라 자신의 현손이 결혼해서 자녀를 두어 내손을 보는 광경은 불가능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거기다가 자녀를 빨리 낳는 것에도 한계가 있기도 하고. 일반적으로는 현조부의 자녀인 고조부와의 나이차 부터가 한 세기를 우습게 넘는 것이 대부분이다.[8][9] 물론 코미디로는 내손까지 있는 것도 있었으며, 실제 사례로도 있었다. 심지어 곤손을 본 사례도 있다. 그 반대인 현조부 역시 족보를 추적하지 않는 이상 그 존재조차 모른다. 현조부모가 같은 방계혈족은 10촌 형제, 다른 말로 사종형제라고 하는데, 부모가 서로 팔촌이다. 여기서부터는 완전 타인으로 간주되어 결혼이 가능하다. 다만, 자신의 조상 중 몇몇 유명한 집안과 혈연적으로 연관이 있으면 간간히 먼 친척 정도로 간주되는 모양. 실제 사례로는 북한의 김일성과 탈북민 중 한명인 강명도의 사례가 있는데, 김일성의 외할아버지(모친 강반석의 아버지)와 강명도의 할아버지가 같은 칠골 강씨 집안의 육촌 형제라고 한다.
[1] 말 그대로 친족 용어를 해석한 단락 [2] 이아가 이미 전한에 있었다. [3] 장례식에서 상복을 입어야 할 의무가 있는 겨레로 이들이 제살붙이고 불목죄의 보호법익에 해당한다. [4] 길카리부터는 항렬보다 나이가 먼저다. [5] 쉽게 말해 족보 안에서 겨레붙이끼리 두 가지 이상의 관계를 가지는 것을 꺼린 것이라 봐도 된다. 고대 중국에서는 유래를 알 수 없지만 겨레붙이끼리 혼인하면 자손이 번성할 수 없다는 믿음이 있었다. [6] 종친으로서의 예우가 적용되는 대수의 범위. 전통적으로 동북아시아에서는 친진이 지나도 계승이 불가능한 건 아니지만 일본은 계승도 불가능해진다. [7] 다만 계체천황이 무열천황과 정말 4종형제가 맞는지는 오늘날로서는 알 수 없다. [8] 따라서 1990년대~2000년대 초반 출생자(1990년생~2003년생)들은 집안이 대대로 자녀를 빨리 낳는다 해도 현조가 20세기에 태어나는 되는 것은 이론상 불가능하다. 이들은 일단 고조부부터가 19세기에 태어난 경우가 대부분이며, 1900년대~1910년대 출생 인물들과도 현조와 내손지간은 커녕 집안이 대대로 30세 이상의 나이에 자녀를 낳았거나 결혼을 늦게 하였다면 증조-증손 지간도 충분히 가능하다. 적어도 2010년대 초반생까지만 해도 집안이 대대로 평균적인 출산 연령에 따라 이어져 왔을 경우, 이들의 현조가 20세기에 태어나는 것은 절대 불가능이라 봐야한다. [9] 이론상 2000년대 초반생(2000~2003년생)만 해도 이들의 현조가 1900년대생이 될려면(그마저도 초반생(1900~1903년생) 한정이다.) 5대가 모두 미성년자일 때 임신을 하여 자녀를 무조건 만 19세 이전에 낳아야만 겨우 가능해진다(...).현실적으로는 절대 불가능하다는 뜻 이들과 약 20년 차이인 2020년도에 태어난 아기의 현조부 또한 아무리 어려도 1900년대 초반에 태어났으며 웬만해서는 19세기( 구한말이나 조선 말기)에 태어났다. 즉, 최소 110세 이상은 된다는 것인데 우리나라에서 100세 이상의 생존인구는 수천 명에 이르지만 110세 이상으로 넘어가면 세 자리수로 급감한다. 따라서, 1990년대생~2000년대생의 현조부는 보통 1840년대~1860년대 태생이거나, 아무리 어려도 1880년대 태생인 경우가 대부분일 것이다. 이나마도 일반적이거나 조금 이른 경우고, 세대교체가 느린 가문이면 이미 현조부-내손 단계에서 영조, 정조 시대를 살아온 사람과 오늘을 살아가는 사람이 왔다갔다 하는 경우도 드물지 않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