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4-21 20:29:25

지랄

파일:Semi_protect.svg   로그인 후 편집 가능한 문서입니다.
1. 개요2. 역사3. 사용
3.1. 용례
4. 관련 문서

1. 개요

한국에서 예부터 쓰이는 비하 발언이다. 원래의 뜻은 뇌전증을 가리키는 순 우리말로 지랄병이라고 부른다. 한국인이 많이 쓰는 비속어 중 하나다.

뇌전증의 다른 이름인 간질에서 유래해 간질 걸릴 놈/년→간질할 놈→질할→지랄로 고착된 것으로 본다. 뇌전증 증상이 뒤집어져서 몸을 떨며 데굴데굴 구르는 등 매우 보기가 안 좋기 때문에 '분별없이 법석을 떠는 행위'를 가리킨다.[1]

뇌전증의 증상 중 하나인 갑자기 벌러덩 드러누어 입을 벌리며 거품을 물고 경련을 일으키는 모습을 빗대어 뇌전증의 다른 이름인 간질에서 지랄이라는 단어가 유래된 것으로 보인다.

순화된 표현으로 '난리'를 쓰는 경우가 보통이다. (ex) 왜 지랄이야? → 왜 난리야?) 간헐적으로 글자 순서만 바꿔 '랄지'라고 표현할 때도 있다.

2. 역사

窒斡. 本朝. 俗稱肝疾爲窒斡.
(당시 한자음) 질〮알〮. 본됴. 쇽〮치ᇰ〮간질〮위질〮알〮.
(현대 한자음) 질알. 본조. 속칭간질위질알.
《古今釋林(고금석림) 28, 東韓譯語, 釋疾》

《고금석림(古今釋林)》에 ' 간질(肝疾)을 속칭으로 질〮알〮이라고 한다'는 내용이 나와 있다.[2] '지랄'의 뜻과는 관계없이 음만을 맞추기 위하여 (막힐 질), (돌 알)을 사용하여 '질〮알〮'로 적고 '지〮랄〮'로 발음했다.

3. 사용

비속어들이 다 그렇듯 워낙 범용성이 뛰어난지라 남녀노소 구분않고 잘만 사용하는 비속어다.

심화된 것으로 '지랄염병'[3]이 있다. 이는 지랄( 뇌전증)+염병( 장티푸스)이 걸린 상태를 일컫는 것이다. 경우에 따라 지랄옘병이 되기도 한다. 또한 ' 지랄발광'도 있다. 발광(發狂)이란 (병에 걸려서) 미쳐 날뛴다는 뜻이다.

경남 아래 지방에서는 '지랄옆구리'라고 부른다. 옆구리는 반드시 들어가 주는 게 포인트.[4] 여기에서 약간 변형되어 '지랄옆차기'라 하는 이도 있다.

사람이나 물건의 상태가 좋지 않을 때도 이 표현을 쓰며 지랄같다, 혹은 지랄맞다고 할 때 지랄이 이런 의미이다.

헛소리를 비하하는 용어로도 쓰인다.

3.1. 용례

  • 지랄이 풍작(혹은 풍년)이다. 이 용례를 인터넷에서 사람(또는 왕) 이름으로 희화화한 지라르 드 풍자크 2세Girard de Poun-Jacques II가 있다.
파일:attachment/지랄/jirardepoonzak.jpg }}} ||
  • 지랄하고↗ 자빠졌네↘.: 타짜의 평경장이 도박자금을 꾸러 온 교사에게 하는 대사이기도 하고 뿌리깊은 나무 세종의 명대사이기도 하다.
파일:십랄마 지새야.png }}}||
  • 조심해! 지랄을 쳐먹었나!
파일:attachment/지랄/giraleat.jpg }}} ||
  • 왜 아침부터 떠들고 지랄이야!!: 홍스구락부 자일리털 장면의 일부, 말풍선도 나오는데 말풍선에서는 "지랄" 대신 "G랄"로 표시되어 있다.
  • 필터링을 피하기 위해 '죠랄'로 고쳐서 쓰기도 한다. 여기서 파생된 용어가 바로 죠랄사로 게임[6]에서 잡을 수 있어보이는 적 앞에서 눈먼 공격을 하다가 몇 대 때리지도 못하고 죽거나, 이번 게임을 세게 가져가겠다는 발언을 하고서 바로 죽어버리거나 같이 뭔가 실속없으면서도 웃기기는 엄청 웃긴 죽음에 쓴다.
드라마 < 뿌리깊은 나무>의 세종대왕
파일:해골하네.jpg
해외극한알바에서의 하하 해당 장면[7]

4. 관련 문서



[1] 통설은 위와 같지만 어원이 짓+할이라고 하나 더 존재한단 말도 있다. [2] 〮 표시는 거성을 나타낸다. [3] 서울특별시 시내버스관련으로도 쓰이는데, 하필 시내버스 도색이 GRYB(그린,레드, 옐로우,블루)이기 때문이다. [4] "지랄+신체부위"의 변용으로 '지랄용천한다'라는 말도 있다. 용천은 본디 발바닥의 움푹 들어간 곳을 지칭하는 말인데 맞으면 엄청나게 아파서 시체의 용천에 침을 놓으면 천장까지 뛰어오른다는 고사에서 유래되었다. [5] 원래 장면은 학동들이 화장실을 간다는 핑계로 서당에서 도망가고 허수아비로 바꿔치기해 잔칫집으로 갔었다. [6] 여러 게임에서 쓰지만 주로 배틀그라운드에서 쓴다. [7] 모자이크 처리로 인해 '지랄' 부분이 무한도전의 해골 아이콘으로 대체되었다. [8] 다만 북미쪽 영어는 당연하다면 당연하지만 정직하게 읽지않고 졀하네 내지 지(ㄹ)월하네정도 발음이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