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4-14 21:39:05

사물함


1. 개요2. 국가별 사용
2.1. 한국2.2. 일본2.3. 서양
3. 종류4. 해당 서비스 및 제공 업체

1. 개요

사물함()이란, 개인 물품을 보관하는 함을 말한다. 학교 등에서 개인물품을 보관하기 위해 사용되는 것을 볼 수 있다. 보통 자물쇠를 사용하거나 아예 자물쇠가 내장되어 있다.[1]

2. 국가별 사용

2.1. 한국

학교에서는 주로 교실 맨 뒤나 옆쪽에 사물함을 많이 비치해 놓는다. 교실 창가 쪽 맨 뒷자리는 실제 현실에서도 이 자리는 딴짓하기가 수월한 편이고, 에어컨이나 히터 등 편의시설(?)과 인접해있는 위치이기에 인기가 좋은 편.[2] 특히 덩치가 작은 초등학생들이 영화를 틀 때면 사물함 위에 앉아서 보기도 한다. 하지만 아무래도 사물함이 차지하는 공간만큼 교실의 여유공간이 좁아지므로 복도에 두기도 하는데 물건을 꺼내기 조금 더 귀찮아지며 전반적으로 물건을 훔치기 한결 수월해진다. 물론 CCTV를 설치해두지만 사각지대가 존재하기 마련이라 도난 사고는 끊임없이 일어난다.특히 실내화 학교 체육복이나 교과서의 경우 더더욱..

가끔 사물함 위치를 착각해서 실수로 다른 사람의 교과서를 가지고 가는..... 경우가 발생할수있다

교과교실제를 시행하는 학교들의 경우 교실에 있는 사물함을 장소를 마련해서 한 군데에 모아놓는다. 이 곳을 홈베이스존이라 하여 조례, 매 교시 쉬는시간, 점심시간, 종례시간 등등에 전교생들이 이 홈베이스존에 몰려들기때문에 상당히 혼잡해진다는 단점이 있다.당연히 도난사고도 아주 잘 발생한다.. 다만 일부 고등학교의 경우 3학년들은 수능을 준비해야하기 때문에 3학년들에 한해서 교과교실제를 시행하지 않고 자기 반 교실에서 수업을 들으며 사물함도 당연히 교실에 위치해있다.

사물함 밑이나 뒤쪽의 공간은 쓰레기통과 함께 먼지 쓰레기가 쌓이기 제일 쉬운 부분이므로 학생에게 청소를 맡기는 학교에 다니는 불행한 학생들은 대청소를 할 때만큼은 깨끗이 청소해주자.

알람 시계를 이용한 테러가 벌어진 뒤로 수능 고사실로 사용되는 교실은 며칠 전에 사물함을 싹 비우고 테이프로 문을 밀봉하도록 되어있다. 센스있는 학교는 가방 하나에는 전부 담을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책들을 담을 수 있도록 대용량 비닐봉투를 나눠주기도 한다. 자칫하면 찢어질 염려가 높아 조심해서 다뤄야 한다. 당연히 교과교실제를 시행하는 학교들의 경우 사물함이 교실에 없기때문에 이런 면에서는 상대적으로 자유롭다는 장점이 있다.

학생들은 학교 체육복을 보통 사물함에 비치해두는데 친구가 무단으로 빌려가 땀내로 젖은 지옥을 만들어 놓는다. 마음의 소리에 나오기도 했다.

신발장이 없는 학교에서는 사물함에 실내화 슬리퍼를 같이 넣어 보관한다.

군대 생활관에서 소지품을 보관하기 위해 놓아둔 선반인 관물대를 사물함으로 순화하기도 한다. 이러면 가리키는 대상은 같지만 한자의 뜻은 반대가 된다.(官物↔私物)

대학교에서는 학과, 학교, 총학생회 차원에서 사물함을 마련하는데, 강의실 앞쪽에 학과별로 사물함을 모아놓으며 한 학기 단위로 사물함을 양도해서 사용할 수 있다. 한 학기 동안 분양하려면 학기 초에 학회장에게 사물함 사용 신청을 하거나 학과 조교에게 보고하거나 학교 홈페이지 내 별도의 사이트를 통하여 접수해야 하는 경우가 많다.

공공 도서관에 이 사물함을 마련해 놓기도 한다. 대학교처럼 주로 책 등의 소지품을 보관하는 용도로 쓰며, 도서관 회원에게 일정 기간 동안 신청을 받아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성균관대학교에서는 2017년 자연과학대 건물 내부 사물함에서 점검 도중 범죄수익금 2억원이 나온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기사

2.2. 일본

게타바코(下駄箱)라는 신발장을 사물함으로도 쓴다. 보통 학교 목욕탕 현관 옆에 늘어서 있으며 체육복 등도 보관한다. 일본 매체에선 발렌타인 데이에 타인의 신발장에 초콜릿 등 선물을 넣어두거나 편지를 넣고 가는 것, 또는 결투장을 넣고 가서 싸움을 거는 것, 아니면 이지메당하는 학생의 신발장이 수난당하는 것은 흔하디 흔한 클리셰. 물론 신발 외의 물건도 보관하게끔 하기 위해 2단으로 된 경우가 많다.

2.3. 서양

파일:school-lockers-hallway-high-school-wallpaper-preview.jpg
서양에는 보통 락커(locker)라 하여, 복도 락커룸에 줄지어 세워져 있다, 주로 옷, 운동기구, 교과서 등을 넣는다. 주 종류로는 스포츠용(짧은 것이 여러 개 붙어있는 것)과 학교용(길쭉한 것)이 있다. 공포 영화, 공포 게임에서는 생존자들이 숨기위해 자주 사용한다. 특히 호러 게임에서는 상대가 귀신이든 괴물이든 살인마이든 일단 안 들키고 들어가면 안전하게 따돌릴 수 있다는 점에서 든든한 안식처가 되어 준다.

3. 종류

  • 물품보관함: 공공장소에서는 동전을 넣고 쓰는 사물함. 일본에선 주로 '코인로커(コインロッカー)'라 한다. 한국의 경우에는 1인가구가 늘어나고 있는 사회 특성상 아예 물품보관함을 무인택배보관함으로 바꿔서 런칭하기도 한다. 일본의 경우 캐리어를 안에 넣고 보관할 수 있는 코인로커가 역 구내에 많이 설치되어 있다. 최근에는 JR 동일본을 비롯한 철도회사들이 동전뿐만 아니라 IC카드로도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중. 그러나 관광객이 많은 장소에서는 코인로커가 모자라거나, 캐리어 크기가 안 맞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에 점포의 남는 공간에 물품보관을 할 수 있는 스타트업 서비스인 ECBO CLOAK이 런칭되었다. 링크
  • 서류함: 서류를 보관하도록 특화된 사물함. A4 50장 내외가 들어갈 크기의 서랍칸들이 있어 목적별, 종류별로 서류를 분류할 수 있다.
  • 멀티박스: 다양한 자잘한 물건들을 조금씩 보관하는 데 특화된 사물함. 주로 공예 작업실 같은 데 많이 사용된다. 사실 내부에 격자모양의 칸막이가 되어 있는 가방 모양의 정리함도 멀티박스라 지칭하기도 하는 등 개념이 명확하게 정리되지 않았다.
  • 신발장: 신발을 보관하는 사물함.

4. 해당 서비스 및 제공 업체


[1] 그런데 보통 학생들이 사서 사용하는 보통의 자물쇠들은 힘센 학생이 작정하면 쉽게 끊어버리거나 절단기는커녕 니퍼로도 손쉽게 잘리거나(!!) 비번도 얼마간의 시간을 투자하면 쉽게 뚫리는 게 많다. 자세한 사항은 자물쇠 문서 참고. [2] 당연히 천장에 설치되어있는 학교의 경우는 예외이다. [3] 대전광역시 여성안전택배함 담당업체 [4] 부산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