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7-04 00:24:54

브런치(블로그)

{{{#!wiki style="margin:-0px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운영 중
[[네이버 블로그|
파일:네이버 블로그 아이콘.svg

네이버 블로그]]
[[이글루스|
파일:이글루스 아이콘.svg

이글루스]]
[[티스토리|
파일:티스토리 아이콘.svg

티스토리]]
[[다음 블로그|
다음 블로그]]
[[브런치(블로그)|
파일:브런치 아이콘.svg

브런치]]
[[네이버 포스트|
파일:네이버 포스트 아이콘.svg

네이버 포스트]]
[[포스타입|
파일:포스타입 아이콘.svg

포스타입]]
[[빙글|
파일:빙글 아이콘.svg

빙글]]
[[위트|
파일:위트 아이콘.svg

위트 wit]]
[[달달소|
파일:daldalso.png

달달소]]
서비스 종료
[[플레인(블로그)|
파일:플레인 로고.jpg

플레인]]
[[파란 블로그|
파일:data_logo_Paran.gif

파란 블로그]]
[[엠파스 블로그|
파일:엠파스_로고.jpg

엠파스 블로그]]
[[블로그인|
파일:블로그인 로고.png

블로그인]]
}}}}}}}}}

파일:카카오(기업) 국문 로고.svg 의 서비스
{{{#!wiki style="margin: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6px -1px -11px"
{{{#333,#ccc
파일:다음 아이콘.svg
다음
파일:icon_daum_mediadaum.png
다음 뉴스
파일:icon_daum_mail.png
다음 메일
파일:icon_daum_realestate.png
다음 부동산
파일:다음 블로그 아이콘 (2).png
다음 블로그
파일:다음 사전 아이콘.png
다음 사전
파일:icon_daum_movie.png
다음 영화
파일:다음 카페 아이콘.svg
다음 카페
파일:멜론 아이콘.svg
멜론
파일:브런치 아이콘.svg
브런치
파일:쇼핑하우 아이콘.png
쇼핑하우
파일:스토리채널 아이콘.svg
스토리채널
파일:아지트 아이콘.png
아지트
파일:증권플러스 아이콘.png
증권플러스
파일:카카오 i 번역 아이콘.png
카카오 i 번역
파일:카카오 T 아이콘.svg
카카오 T
파일:카카오드라이버2016.png
카카오 T 대리
파일:카카오TV 아이콘.svg
카카오 TV
파일:카카오같이가치 아이콘.svg
카카오같이가치
파일:ic_kakao_games.png
카카오게임
파일:카카오내비 아이콘.svg
카카오내비
파일:카카오맵 아이콘.svg
카카오맵
파일:카카오메이커스 아이콘.svg
카카오메이커스
파일:카카오메일 아이콘.png
카카오메일
파일:카카오뮤직 아이콘.png
카카오뮤직
파일:카카오뱅크 아이콘.svg
카카오뱅크
파일:카카오버스2016.png
카카오버스
파일:카카오스토리 아이콘.svg
카카오스토리
파일:카카오이모티콘 아이콘.svg
카카오 이모티콘
파일:카카오워크.png
카카오워크
파일:카카오웹툰 아이콘.svg
카카오웹툰
파일:카카오지하철2016.png
카카오지하철
파일:카카오톡채널 아이콘.svg
카카오톡 채널
파일:카카오톡 아이콘.svg
카카오톡
파일:카카오톡 선물하기 아이콘.svg
카카오톡 선물하기
파일:카카오톡 쇼핑하기 아이콘.svg
카카오톡 쇼핑하기
파일:카카오페이 BI.svg
카카오페이
파일:카카오페이지 아이콘.svg
카카오페이지
파일:카카오프렌즈 아이콘.png
카카오프렌즈
( 니니즈)
파일:icon_kakao_hairshop.png
카카오헤어샵
파일:카카오홈 아이콘.svg
카카오홈
파일:클립 아이콘.png
클립
파일:티스토리 아이콘.svg
티스토리
파일:icon_kakao_potplayer.png
팟플레이어
파일:카카오스타일2016.png
패션
파일:icon_kakao_iconnect.png
헤이카카오
★ (주)카카오의 계열사 또는 관계사에서 위탁 운영하는 서비스 }}}}}}}}}}}}
브런치
파일:브런치 로고.svg
종류 블로그 플랫폼
국가 대한민국
언어 한국어
소유 카카오
바로가기 파일:브런치 아이콘.svg
1. 개요2. 특징

[clearfix]

1. 개요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글을 쓰는 것을 통해 무엇이든 할 수 있다.
- 클라이브 S. 루이스, 나니아 연대기 저자.

카카오에서 운영하는 글쓰기에 최적화된 블로그 플랫폼. 미디엄을 벤치마킹한 인터넷 플랫폼이다.

현재 블로그 서비스 중에서는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블로그이다.

2. 특징

이곳에 글을 올리기 위해서는 먼저 작가 신청을 통해 에디터팀의 승인 심사에 합격해야 한다.[1] 일반적인 블로그 형식[2]이지만 아무나 운영할 수 없다는 점과 칼럼, 소설, 시, 수필 같은 글을 위주로 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시기별로 브런치 북이라는, 승인된 작가들[3]에 한해서 책을 발간해 주는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현업 작가나 연예인, 기자 등 유명인들과 글솜씨 좋은 일반인들이 많다. 올라오는 글의 내용도 제법 충실한 편이다. 선정된 글들은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서 많은 독자에게 읽힐 수도 있다.

서비스 초기에는 이곳저곳 능력자들 위주로 포진되어 있어서 인터넷에서 쉽게 구할 수 없고 입소문을 통해서만 접할 수 있는 수준의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경우가 많았으나, 소문이 퍼지고 점차 일반인들이 많이 모여들면서 지금은 그러한 정보를 찾기는 어려워졌다. 게다가 최근에는 퇴고를 거치지 않는 이용자들이 늘면서 갖은 비문들이 난무하고 있는 실정. 늘 그렇듯 문장의 빈곤함은 사유의 밑천과도 연결되는 경우가 많다. 덕분에 독특한 관점과 사유가 묻어나는 글들은 묻히기 일쑤. 사실 그런 글이 얼마나 존재하는지도 의문. 육아, 여행, 맛집 에세이, 자기 계발로 주제가 몰리면서 이런 경향이 더 심해지고 있다. 브런치가 애초에 출판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방향을 잡고 시작했기 때문에, 그로 인해 출판되는 책들의 수준도 사실상 소비재에 가까운 것들이 많다. 어떤 글은 댓글이 많이 달리고, 어떤 글은 댓글이 잘 안 달린다는 점도 글을 열심히 쓴 사람으로선 힘이 빠지는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래서 그런지 글이 더는 안 올라오고, 시간이 멈춘 채로 있는 계정이 종종 보인다.

또 다른 특징은 글을 쓰는 사람만 있고 읽는 사람이 없다는 것. 일례로 글이 쓰이고 채 5분도 지나지 않아 수 개의 좋아요가 달리곤 하는데 과연 글을 조금이라도 읽고서 누르는 것인지 의문이 든다. 일종의 품앗이 좋아요일 가능성이 높다. 타 플랫폼과 달리 정제되고 수준 높은 글을 지향하는 브런치 특성상 내용의 전문성과 난이도가 높거나 혹은 그렇게 보이려는 허세섞인 글들이 많다. 남이 그렇게 쓴 글들은 읽기 어렵고 귀찮지만 내가 그렇게 쓴 글들은 읽히고 인정받고 싶다 보니, 일단 새 글이 올라오면 무지성으로 홍보성 좋아요를 누르고 이를 통해 자기 브런치에 대한 유입을 늘리려 한다. 소통과 교류를 통해 팔로우나 구독자를 늘리려는 시도는 블로그 류의 플랫폼에서 자주 일어나는 일이나 다른 플랫폼에서는 최소한 글은 읽어보고 소통해요라는 댓글이나마 성의로 다는 반면 브런치에서는 가뜩이나 길고 복잡한 글들을 일일이 이해하고 싶지 않거나 이해할 자신이 없고, 또 나름 심사를 통해 인정을 받고 글을 쓴다는 자부심이 있다보니 순수하게 글로 인정받고 싶지 노골적으로 소통하자는 댓글은 쓰고 싶지않고, 그렇다고 고고하게 굴어도 저절로 대중의 관심을 끌만큼 자신이 그리 전문적이지도 필력이 좋지도 않으니 무책임한 좋아요만 남발하는 것이다. 참신한 사유와 표현으로 다른 이에게 울림을 주고 싶다는 마음에 공들여 쓴 글이 업로드 한지 고작 1분 만에 좋아요가 눌리는 건 매우 김빠지는 일이다. 대개 그렇게 좋아요를 남발하는 브런치에 들어가보면 보통 글에 알맹이가 없는 경우가 많다.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문서의 r156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파일:CC-white.sv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다른 문서에서 가져왔습니다.
[ 펼치기 · 접기 ]
문서의 r156 ( 이전 역사)
문서의 r ( 이전 역사)



[1] 엄밀히 말하면 작가 신청을 하지 않아도 글을 쓸 수는 있다. 다만 '저장'만 가능하며 '발행'을 위해서는 작가 신청을 해야 한다. 당연하지만 '발행'을 하지 않으면 제3자에게 내 글을 보여줄 수는 없다. [2] 다만 여타 블로그처럼 '위젯(가젯)'을 추가하거나 스킨을 바꾸거나 html 코드를 변경할 수는 없다. [3] 작가 신청에서 승인된 이용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