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13 16:05:18

벌새(영화)

벌새 (2018)
House of Hummingbird
파일:영화벌새포스터.jpg
장르 드라마
감독 김보라
각본 김보라
제작 조수아, 김보라
출연 박지후, 김새벽
음악 마티야 스트르니사
제작사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콘텐츠 판다
배급사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엣나인필름
촬영 기간 2017년 9월 11일 ~ 2017년 10월 22일
개봉일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2019년 8월 29일
화면비
상영 시간 138분
대한민국 총 관객 수 145,441명 ( 2020년 1월 31일 기준)
상영 등급 파일:15세 관람가.png 15세 이상 관람가
1. 개요2. 시놉시스3. 소개4. 출연진5. 평가
5.1. 평론가 평
6. 흥행7. 기타

1. 개요



2019년 8월 29일에 개봉한 한국 영화.

2. 시놉시스

나는 이 세계가 궁금했다
1994년, 알 수 없는 거대한 세계와 마주한 14살 ‘은희’의
아주- 보편적이고 가장- 찬란한 기억의 이야기

3. 소개

성수대교 붕괴 사고가 일어난 1994년을 배경으로 은희라는 여자아이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2018년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넷팩상/관객상,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 새로운 선택상/집행위원회 특별상을 비롯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제18회 트라이베카국제영화제, 제45회 시애틀국제영화제 등 세계의 여러 영화제에서 34관왕을 달성하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기사]

제40회 청룡영화상에서 김보라 감독이 해당 작품으로 각본상을 수상하였다. 수상 소감이 백미인데 지금도 상영 중이라고 홍보하였다.

4. 출연진

5. 평가

5.1. 평론가 평

사랑을 잃고 시대를 딛고
김현수 ( 씨네21) | ★★★★
가슴에 들어와 138분 동안 날갯짓을 그치지 않는 영화
김혜리 ( 씨네21) | ★★★★☆
단절과 추락의 시대, 여린 마음에 스크래치
박평식 ( 씨네21) | ★★★☆
뒷모습에 비치는 눈물, 역광에 담기는 미소
송형국 ( 씨네21) | ★★★★☆
시간에서 시대의 표정을, 죽음에서 삶의 통증을
이용철 ( 씨네21) | ★★★★☆
벌처럼 쏘는 세상에서 '새'의 아름다운 폐곡선을 그리다
허남웅 ( 씨네21) | ★★★★
한 시절이 남긴 상흔을 일일이 가만가만 쓸어내린다
이동진 ( 왓챠) | ★★★★
시대의 주름을 펼쳐 다린, 회상의 영화. 그 시절 바랐던 걸 이제야 들려주는, 환상의 영화.
시대의 기억과 개인의 시간을 살포시 겹친 후 나지막이 읊조린다. 세상은 언제나 내 기대보다 나에게 무심했다고. <벌새>는 누군가 기억하는 ‘사건’이 아니라 누구나 한번은 경험했을 ‘감각’을 다루는 영화다. 따뜻하고 불안한, 모순된 감정들은 순차적으로 오지 않고 곳곳에 동시에 흩어져 있다가 문득 되살아난다. 감독은 자전적 기억을 바탕으로 그 시절 이유를 알 수 없는 불안들을 촘촘히 되새기는 가운데 적당한 거리두기를 통해 개인적 체험을 보편적 이야기로 연결시킨다. 누구나 한번은 거쳐 갔을 시절에 대한 기시감, 일상을 포착하는 섬세한 관찰력, 그리고 배우들의 차분한 온도. 상처를 밀어내고 지우는 대신 끌어안으면서 스스로를 소중히 여기는 방법을 넌지시 일러준다.
송경원 ( 씨네21) | ★★★☆
아름답고 슬픈 오늘을 쌓아가는 것, 살아간다는 것
일상의 시간과 공간, 그리고 만남. 영화 <벌새>는 가장 보편적인 삶의 궤적을 좇지만, 관계의 작은 변화와 감정의 미세한 진폭을 절대 놓치는 법이 없다. 아름답고 때로는 슬픈 오늘을 쌓으며 서로의 마음에 흔적을 남기는 것, 하루를 내디딜 때마다 몸에 밴 시대의 내음을 기억하는 것. 그것이 살아가는 것임을 담담하게 보여준다. 누구나 문득 영화 속 어느 날에 자신의 모습을 바라보게 되는 특별하고 놀라운 경험.
심규한 (씨네플레이) | ★★★★☆
삶, 고단하고 아름다운 날갯짓을 멈출 수 없는 우리 모두의 것
대한민국, 1994년, 중학교 2학년 여자아이. 은희(박지후)를 설명할 수 있는 조건들만 본다면, 특수한 표본처럼 느껴진다. 그러나 <벌새>는 개인과 한 가족에서 출발해 한 시절의 공기를 담고 끝내 영화를 보는 모두의 마음으로 깊숙이 침투한다. 그 과정에서 영화가 발휘하는 보편성의 힘은 놀라울 정도다. 누군가를 사랑하고 사랑받고 싶은 바람, 새롭게 맺고 다시 단절되는 관계들, 크고 작은 일상의 균열들을 경험하고 상처 입다가 다시 누군가의 온기로 회복하는 기쁨, 세상이 돌아가는 작동 원리를 이해할 수 없다고 느끼는 순간의 옅은 열패감…<벌새>는 그 모든 순간을 통과하는 인물들의 마음 그 자체다. 세밀한 관찰이자, 마음을 휘어잡는 기록이다. 삶이라는 고단하고 아름다운 날갯짓을 긍정하는 노래다.
이은선 (영화 저널리스트) | ★★★★
가장 평범한 소녀가 쓴 대서사시
1994년, 중학생이 받아들이기엔 너무 많은 일들이 일어나던 세상에서 은희(박지후)는 어떻게든 삶을 이해해보려고 애를 쓴다. 김보라 감독의 첫 장편 영화라는 것을 믿기 힘들 정도로 <벌새>는 보기 드물게 탁월하다. 틀에 박힌 아파트 풍경이나 폭력과 무관심, 애정이 뒤섞인 특별할 것 없는 가족에게서조차 신비로운 순간을 추출해낸다. 영화는 모든 평범한 소녀들을 호명하며 종국에는 그들을 은희 하나로 엮어 대서사시를 완성한다.
이지혜 (영화 저널리스트) | ★★★★☆
은희가 감응하는 한국 사회의 ‘징후’들, 영지라는 길잡이 항해사를 만나 다행
<벌새>는 나도 궁금했고, 아마도 당신도 궁금했을 테고, 은희도 그렇게 궁금했던 세상의 풍경을 마치 타임워프 안경을 끼고 보는 듯 생생하게 묘사한다. 한문학원 김영지 선생님(김새벽)은 은희에게 의문 부호로 이루어진 세계에 예고 없이 등장해 길을 일러주는 ‘항해사’ 역할을 한다. 강남과 강북, 빈부의 차이가 드러나는 ‘어른’의 세계에서, 길을 헤매지 않도록, 다그치거나 주입하지 않고 친구처럼 조곤조곤 일러주는 존재. 은희가 응시하는 시선 속에 김영지 선생님이 있어줘서, 다행이다. 그렇게 은희는 그녀가 전해준 에너지, 자양분을 통해 성장해 나갈 거라는 믿음에 안도가 전해진다. 데뷔작을 통해 놀라운 세계관, 더불어 단단한 여성의 시선을 보여준 김보라 감독의 출현은 그 자체로 한국영화의 사건으로, 더 좋은 미래로 기록될 만하다.
이화정 ( 씨네21) | ★★★★☆
개인의 경험담이 보편의 감성으로 확장되는 마법
1994년 은희(박지후)라는 소녀의 일상을 느린 걸음으로 따라가다 보면, 이 영화가 은희의 1년 성장사일 뿐 아니라 시대의 기록이란 걸 눈치채게 되는 순간이 온다. 영화는 한국 사회에 슬픔을 안긴 ‘성수대교 붕괴 사건’을 경유하며 우리가 무엇을 잊고 지내는지, 시대의 참사가 개인의 삶에 어떤 테두리를 남기는가를 바라본다. 은희의 이름을 지우고 그곳에 자신의 이름을 대입하고 있음을 발견하게 된다면, 그것은 일상의 공기와 에피소드를 구체적이고도 생생하게 포착해 구현해 낸 연출 덕분이다. 한 개인의 경험담이 다수 관객의 보편적 감성을 건드리는 마법. 1994년 대한민국에서 한 소녀가 겪는 내밀한 일상이 세계 관객의 마음을 움직인 이유이기도 할 테다.
정시우 (영화 저널리스트) | ★★★★

6. 흥행

대한민국 누적 관객수
주차 날짜 일일 관람 인원 주간 합계 인원 순위 일일 매출액 주간 합계 매출액
개봉 전 2933명 2933명 미집계 25,274,500원 25,274,500원
1주차 2019-08-29. 1일차(목) 3790명 6723명 10위 29,667,590원 54,942,090원
2019-08-30. 2일차(금) 3529명 10위 29,865,556원
2019-08-31. 3일차(토) -명 12위 -원
2019-09-01. 4일차(일) -명 11위 -원
2019-09-02. 5일차(월) -명 -위 -원
2019-09-03. 6일차(화) -명 -위 -원
2019-09-04. 7일차(수) -명 -위 -원
2주차 2019-09-05. 8일차(목) -명 -명 -위 -원 -원
2019-09-06. 9일차(금) -명 -위 -원
2019-09-07. 10일차(토) -명 -위 -원
2019-09-08. 11일차(일) -명 -위 -원
2019-09-09. 12일차(월) -명 -위 -원
2019-09-10. 13일차(화) -명 -위 -원
2019-09-11. 14일차(수) -명 -위 -원
3주차 2019-09-12. 15일차(목) -명 -명 -위 -원 -원
2019-09-13. 16일차(금) -명 -위 -원
2019-09-14. 17일차(토) -명 -위 -원
2019-09-15. 18일차(일) -명 -위 -원
2019-09-16. 19일차(월) -명 -위 -원
2019-09-17. 20일차(화) -명 -위 -원
2019-09-18. 21일차(수) -명 -위 -원
4주차 2019-09-19. 22일차(목) -명 -명 -위 -원 -원
2019-09-20. 23일차(금) -명 -위 -원
2019-09-21. 24일차(토) -명 -위 -원
2019-09-22. 25일차(일) -명 -위 -원
2019-09-23. 26일차(월) -명 -위 -원
2019-09-24. 27일차(화) -명 -위 -원
2019-09-25. 28일차(수) -명 -위 -원
합계 누적관객수 99,939명, 누적매출액 820,130,542원[3]

같은 주에 개봉하는 영화는 노벰버 크리미널즈(이상 2019년 8월 26일), 유열의 음악앨범, 47미터 2, 안나, 블라인드 멜로디, 동키 킹, 인비저블 위트니스(이상 2019년 8월 28일), 후로티로봇 극장판, 바우하우스(영화), 불빛 아래서, 쎈서, 건달티처, 스워드 오브 갓, 홀리 랜드(이상 2019년 8월 29일)까지 총 15편이다.

7. 기타

  • 2019년 8월 26일 이동진의 라이브톡이 진행됐다.
  • 김보라 트리베카 대상 후 인터뷰 #
  • 9월 8일 인디스페이스에서 진행됐던 GV가 생각보다 늦어져 미성년자 배우들이 급히 귀가했다. 은희 역의 박지후는 서울에 살지 않아 예매했던 버스 시간을 미뤘고, 지숙 역의 박서윤은 집에 가서 밤을 새워 다음날까지인 수행평가를 해야 한다고 했다.
  • 마찬가지로 여성 감독의 여성 주연 영화로 주목 받았던, 밤의 문이 열린다와 크로스 GV를 진행하기도 한다. #
  • 6만 돌파 축하영상까지 만들어놨다고 하는데, 2019년 9월 19일 기준 8만 명을 돌파했다.
  • 10월 9일 기준 12만 명을 돌파했다.[4]
  • 은희와 영지 둘 다 왼손잡이로 설정되어 있는데, 실제로 박지후와 김새벽은 왼손잡이라고 한다.
  • 김새벽이 맡은 '영지' 역엔 원래 김민희를 캐스팅할 예정이었고 김보라 감독이 정성스레 편지까지 써서 보냈으나 불발되어 김새벽으로 캐스팅되었다.
  • 2020년 4월 25일 일본에 공개될 예정이다. 일본 개봉명은 はちどり.


[기사] http://mn.kbs.co.kr/mobile/news/view.do?ncd=4308520#kbsnews [2] 동명이인의 배우 [3] ~ 2019/09/26 기준 [4] 고등학교 1학년인 박지후는 인스타에 '12만 돌파했으니 1등급 각!!!!!!'이라는 스토리를 올렸다. 현실적 여고생